메뉴 바로가기 내용 바로가기

건강투석

투석과 관련된 정보를 확인 하실 수 있습니다.

  • 투석상담실 안내

    투석문의하기

    보령제약㈜ 투석상담실은 모든 만성신부전증 환우를 위한 곳입니다. 방문상담, 전화상담, 교육, 홍보, 복막투석액 교환 등 환우 치료에 관한 모든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는 저희 투석상담실은 항상 노력하는 자세로 환우 여러분을 맞이 할 것입니다. 환우 여러분의 이야기에 귀 기울이고 있으며, 전화상담과 방문상담을 실시하고 있습니다. 또한 치료환경 개선, 복막투석액의 교환상의 문제점 교정. 식이요법 등 제반 사항을 직접 도와드립니다.

    주      소서울특별시 종로구 창경궁로 136 보령빌딩 6F NES팀

    대표전화02-708-8000

    이  메 일periplus@boryung.co.kr

    오픈시간09:00 ~ 18:00

투석 FAQ

리스트 검색 폼

번호 구분 질문
61 복막투석 최근 부주의로 복막투석 카테터가 당겨진 후 그 부위에 딱지가 생겼다 떨어졌다 반복합니다. 그래서 매일 소독을 했더니 몹시 가렵기까지 합니다. 어떻게 해야 할까요?
질문 최근 부주의로 복막투석 카테터가 당겨진 후 그 부위에 딱지가 생겼다 떨어졌다 반복합니다. 그래서 매일 소독을 했더니 몹시 가렵기까지 합니다. 어떻게 해야 할까요?
답변 환우께서는 카테터가 당겨진 후 표피층의 균열 및 미세한 출혈로 딱지가 생긴 것으로 생각됩니다. 이는 세균 감염의 위험성도 있으므로 복막투석 간호사에게 병변을 보이고 가능하면 외과 의사의 도움을 받는 것이 좋습니다. 출구부 감염이 발생하면 세균배양 검사를 한 후 약 2주간 적절한 항생제를 투여합니다. 만약 장기적으로 군살이 계속 자라고 염증이 반복된다면 군살을 제거하는 수술을 하거나 전기 혹은 화학적으로 지지는 소작법으로 치료할 수 있습니다. 기타 도관의 출구를 복부의 다른 부위로 옮기는 수술을 시도할 수도 있습니다. 가려움은 반복적인 염증 혹은 소독약에 의한 알러지성 반응일 수 있으므로 소독약을 바꾸고 염증 치료와 동시에 항히스타민 연고로 해결할 수 있을 것입니다.(건강투석 2002년 7.8월호)
62 복막투석 5년간 복막투석을 하다가 복막염으로 혈액투석으로 바꾼지 5개월 됐습니다. 처음에는 괜찮았는데, 한 달 전부터는 불안하고 초조해서 밤에 잠도 오지 않고 투석 시간을 제대로 채우지 못하는 경우도 있습니다. 왜 그런 것인가요, 앞으로 어떻게 해야 하나요?
질문 5년간 복막투석을 하다가 복막염으로 혈액투석으로 바꾼지 5개월 됐습니다. 처음에는 괜찮았는데, 한 달 전부터는 불안하고 초조해서 밤에 잠도 오지 않고 투석 시간을 제대로 채우지 못하는 경우도 있습니다. 왜 그런 것인가요, 앞으로 어떻게 해야 하나요?
답변 만성 신부전 환우는 투석 전 이미 병에 시달리기 때문에 전신이 약해져 있으며, 감정의 기복이 심하고 투석 후 여러 합병증으로 그 불안감은 더욱 심화됩니다. 특히 환우에게 여러 부작용 및 합병증으로 투석 방법을 바꾼 경우 정신적 스트레스는 깊어집니다. 이런 경우 우선 본인의 상태를 인정하는 것이 필요합니다. 투석환우는 투석을 해도 정상인과 다른 생리적 변화가 나타나며, 그 외에도 내재된 우울증 등 정신적인 문제로 신체증상이 발생할 수 있습니다. 이 경우 동료 환우나 가족 및 의료진에게 자문을 구하는 것이 좋습니다. 또한 가능한 한 규칙적인 생활 리듬을 유지하고, 낮에는 수면을 취하지 않으며 아주 심할 경우 담당 선생님과 상의해 가벼운 항우울제를 써보는 것도 좋습니다. 그리고 혈액 검사를 해서 혹시 전해질 및 투석 적절성 여부를 평가해 보는 것도 도움이 될 것입니다.(건강투석 2002년 7.8월호)
63 복막투석 복막투석을 시작한지 4개월 된 50세 남자 환자 입니다. 병원에서 복막투석 교육을 받을 때 청결해야 한다며 무균법을 지키라고 말하는데 저는 무균상태의 정의를 정확히 모르겠습니다.
질문 복막투석을 시작한지 4개월 된 50세 남자 환자 입니다. 병원에서 복막투석 교육을 받을 때 청결해야 한다며 무균법을 지키라고 말하는데 저는 무균상태의 정의를 정확히 모르겠습니다.
답변

복막투석액 교환에서 말하는 무균법이란 보통 수술장에서 말하는 절대적인 무균 상태는 아닙니다. 절대적인 무균 상태는 일반인들의 가정이나 직장 환경에서 불가능할 뿐만 아니라, 또 그 정도의 무균 상태를 요하지도 않습니다.

다만, 복막투석액은 먼지가 날리지 않는 깨끗한 방에서 교환하도록 권합니다. 애완용 동물이나 짐승의 털이 날리지 않는 환경이어야 하고 투석액 교환 전에는 창문을 닫고 선풍기나 에어컨을 끄도록 합니다. 마스크를 쓰고, 비눗물로 손씻기를 한 뒤에 손을 깨끗한 수건에 잘 닦고 연결 부위를 베타딘으로 소독합니다. 이 같은 과정을 거쳐서 투석액을 교환한 후에는 투석관의 출구 부위를 베타딘액으로 소독한 후에 거즈로 잘 덮습니다.

이처럼 일반적인 의미에서 청결한 환경이면 충분히 투석액을 교환할 수 있습니다.

 

-출처 : 건강투석 104호 서울대학교 신장내과 오국환교수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