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바로가기 내용 바로가기

보령의사수필문학상

수필은 마음의 산책입니다. 그 속에는 인생의 향기와 여운이 숨어있다. - 피천득의 '수필'중에서

  • 보령의사수필문학상 아이콘사람의 손으로 의술을 베푸시는
    선생님의 약손이 써 내려가는 감동의 이야기

    보령제약은 의사선생님들께 창작활동의 동기를 제공해드리고, 환자를 포함한 많은 일반분들께는 선생님들의 마음의 세계를 대할 수 있는 기회를 드려, 보다 밝고 건강한 사회를 만들어 가는 데 기여한다는 사회기여 이념의 일환으로 보령의사수필문학상을 제정하였습니다.
    자유 주제로 응모한 작품 중 ‘한국수필문학진흥회’에서 예심과 본심을 거처 대상, 금상, 은상, 동상 등의 수상자를 선정하는데, 특히 대상 수상자는 수필전문 잡지인 <에세이문학>을 통해 등단하여 작가 대우를 받게 됩니다. 2005년 처음 제정하여 시행된 보령의사수필문학상은 한국 문화 사업 창달에 기여하려는 보령제약의 의지로서 매년 이어갈 것입니다.

보령의사수필문학상

응모하기

제12회 보령의사수필문학상 작품집

‘수필은 마음의 산책이다.
그곳에는 인생의 향기와 여운이 숨어 있다.(피천득의 ‘수필’ 中)’

매년 마주하는 글 속에는 의사 선생님들의 진지한 고뇌와 열정이 가득합니다.
미려함은 덜할지라도 생명에 대한 경외가 느껴집니다.
어쩌면 그것이 수필문학의 진정한 의미일지도 모르겠습니다.
지금 이 순간에도 의료 현장에서 묵묵히 사명을 다하고 계시는 의사 선생님들과 함께 나누고자 이 작품집을 발간합니다.

두껍아 두껍아

  • 2016년 /
  • 이름 : 홍범식
  • 소속 : 울산의대 서울아산병원 비뇨기과

크리넥스의 진료학

  • 2016년 /
  • 이름 : 노대영
  • 소속 : 한림대학교 춘천성심병원 정신건강의학과

아빠의 그곳

  • 2016년 /
  • 이름 : 곽재혁
  • 소속 : 피터소아청소년과의원

어느 화창한 봄날에 J를 위해 잎새를 그리던 기억

  • 2016년 /
  • 이름 : 이상환
  • 소속 : 서울대학교병원 영상의학과

역지사지

  • 2016년 /
  • 이름 : 홍영선
  • 소속 : 가톨릭성모병원 종양내과

내어주고 받아주고

  • 2016년 /
  • 이름 : 최상태
  • 소속 : 중앙대병원 류마티스내과

동행

  • 2016년 /
  • 이름 : 박태환
  • 소속 : 홍성의료원 신경외과

7%의 기적

  • 2016년 /
  • 이름 : 강진웅
  • 소속 : 중랑제일의원

천사가 건네준 선물

  • 2016년 /
  • 이름 : 이채영
  • 소속 : 지샘병원 종양외과
TOP